독도를 지키려면 일본의 제국주의를 부각해야 할 것 같습니다.

 저는 중학생입니다. 독도는 역사적으로 한국 고유의 영토였으나 한국이 힘이 없었을 때 일본이 강제적으로 빼앗은 곳인데..우리나라는 ‘독도는 우리땅’이라고 외치지만 일본은 치밀하게 다케시마를 자기의 영토로 만드려고 엄청난 노력을 하네요. 참으로 무서운 민족입니다. 감정적으로 야비하고 더러운 민족이라고만 욕할 게 아니라 정말 치밀함과 침략성에 겁이 납니다. 이대로 당연히 우리나라 땅이니깐 조용히 있다가는 우리나라만 독도는 우리땅이라고 외치고 국제사회는 일본의 손을 들어줄 것 같아 걱정이 되서 잠이 안 옵니다.  우리나라는 일본이 다케시마를 노리는 것은 제국주의의 야욕을 보여주는 것이라는 점을 강하게 부각해서 국제사회에 어필할 필요가 있을 것 같습니다.  추가적으로 동도와 서도를 연결하는 다리도 만들고 또, 울릉도와 독도를 해저터널을 만든다든지 해서 독도는 단순한 바위섬이 아니라 울릉도와 독도를 하나로 묶어서 실효지배를 더욱 강화해야 합니다.  그리고  멀쩡한 보도블럭 없애고, 다시 까는 뻘짓 하지말고, 쓸때없는 부서 예산 좀 줄여서 정부차원에서 독도를 수호하려는 부서를 반드시 설치해야 합니다.    독도를 빼앗기면 울릉도도 안심할 수 없습니다. 임진왜란과 한일합방 같은 국치의 역사가 되풀이 안 된다는 보장 없습니다. 독도 빼앗기면 완전히 끝입니다. 역사는 돌고 돌고, 되풀이 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