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멕시코인 넘어오지마” ‥ 美, 국경에 軍투입 추진

“멕시코인 넘어오지마” ‥ 美, 국경에 軍투입 추진

[한국경제 2006-05-14 18:42]

광고

조지 W 부시 행정부는 매년 수십만명의 이민자들이 미국으로 불법 월경하는 멕시코 국경지역에 주방위군 등 군 병력과 장비를 투입하는 계획을 짜기 시작했다고 국방부 관리가 12일 밝혔다.
도널드 럼즈펠드 국방장관은 국방부 청사에서 제라르도 클레멘테 리카르도 베가 멕시코 국방장관을 만나 이 같은 입장을 전달했으며, 양국은 국경 통제를 위해 협력하기로 합의했다고 고든 국방부 대변인이 말했다. 미국과 멕시코는 2000마일(3219km)에 걸쳐 국경을 같이하고 있다.

이와 관련,부시 대통령은 15일 밤 이민 문제에 관한 중대 연설을 할 예정이어서 내용이 주목된다.

고든 대변인은 브리핑에서 “양국 간 협력안에는 미국이 멕시코 경비군측에 훈련과 장비, 자금 지원을 제한하는 것이 포함돼 있다”고 말했다.

이번 조치는 일부 남부지역 출신 의원들이 최근 칼 로브 백악관 부비서실장과 국경 수비를 위해 주방위군을 폭넓게 활용하는 문제를 협의한 뒤 나온 것이다.

ⓒ 한국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