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지향적인 방향으로 일하고 있다.

한나라당은 3일 이강래 민주당 원내대표의 국회 교섭단체대표연설에 대해 “정략적으로 국정의 발목을 잡는 민주당이 투쟁과 갈등의 중심”이라고 반박했다. 조해진 한나라당 대변인은 이날 오전 국회 브리핑에서 “긍정적으로 이해할 만한 부분도 있지만 인식 및 접근에서 문제가 있다고 보이는 부분이 있더라”며 “이명박 대통령은 미래지향적인 방향으로, 탈 정쟁적으로, 일 중심적으로 나라의 선진화를 위해 골몰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조 대변인은 “이 대통령이 달라져야 하는 게 아니라 민주당의 인식과 방식이 달라져야 한다”며 “4대강 살리기 사업은 민주당의 텃밭인 호남에서도 압도적인 지지를 받고 있는 미래성장 동력인 사업”이라고 말했다. 그는 “이 원내대표가 ‘이 대통령의 정치경력이 일천하다’고 했는데 평생 정치만 하며 산 직업 정치인들이 주축이 된 민주당이 하는 것은 겨우 국정 발목잡기일 뿐”이라며 “이 대통령은 일을 중심으로 국정을 운영해 민주당 같은 발목잡기식 정치를 바꾸는 정치 변화를 이끌고 있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