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더에 대한 생각

  오늘 세계은행총재가  가상화폐는 폰지사기라고 했었지

  테더에 대해서 자세힌 모르지만

  1달러 = 1테더에 교환해주는거라는데

  이걸로 가상화폐 가격을 무제한으로 올려버릴수 있는거 같은데

  물론 다수의 테더 사용자가 환급을 요청하기 전까지

  이게 정말 절묘한게

  저렇게 해서 어느정도 안정화 되면

  테더 발행하는 애들이 그냥 숫자만 찍어내면서 가상화폐를 무지막지하게 사들여서
  (  1테더에 1달러가 드는데  발행해는 애들은 한푼도 안들이고 테더를 찍어낼수 있잖아 )

  올려버리고  파는걸 반복만 해도

  어마어마하게 번다는거지.

  문제는 세계적으로 정부들이 규제를 하기 시작하면 시작된듯
  어마어마하게 올리는 와중에 규제를 딱 해버리니
  팔지도 못하고 어중간한 상황에 놓인듯한
 
  또 테더에 대한 조사까지 들어오니
  많이 난감해 진듯한.

  위의 내용이 사실이 아닐수도 있지만
  개인적인 생각으로는 저런방식으로  테더를 이용한다면
  가상화폐는 사기가 맞는거 같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