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스위스

한국-스위스 통화스와프 체결 합의(1보)기획재정부는 한국은행과 스위스 중앙은행이 양자간 자국통화 스와프 계약을 체결키로 합의했다고 9일 밝혔다.

계약금액은 100억 스위스프랑(11조2000억원 규모)이며 계약기간은 3년이다. 미국 달러 기준으로는 약 106억 달러다.

양자간 합의에 따라 계약 연장도 가능한 구조다. 계약 체결은 이달 20일 스위스 취리히에서 이뤄진다.

기재부 관계자는 “그동안 긴밀한 협력관계를 유지해온 바탕 위에서 금융협력 증진을 한층 더 강화하기 위해 스와프 계약을 체결했다”고 말했다.

한국은행은 지난해 10월 중국과 통화스와프 만기를 연장한 데 이어 지난해 11월 캐나다와 새롭게 통화스와프를 체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