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400만원-약국이 돈을 이렇게 잘번다.

상반기 약국당 월평균 조제수입 915만원
심평원, 건강보험통계지표 발표…의원, 2439만원 9% 늘어

올해 상반기 동안 약국 1곳이 벌어들인 월평균 건강보험 조제료 수입은 915만원으로 전년 대비 10.9%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의원도 1곳당 월평균 2,439만원의 건강보험 수입을 올려, 전년보다 9.72% 증가했다.

28일 심평원에 따르면 올해 상반기 동안 약국 2만55곳이 청구한 요양급여비는 총 3조9,754억원으로, 전년대비 16.5% 급증했다. 조제료도 같은 기간 9,702억원에서 1조1,016억원으로 13.54% 늘어났다.

이를 기관 당 수입으로 분류하면, 약국 1곳이 벌어들인 월평균 건강보험 수입은 3,303만원, 조제료는 915만원으로 분석됐다. 건강보험 수입은 13.78%, 조제료 수입은 10.89% 늘어난 것.

의원의 경우 2만5,308곳이 총 3조7,047억원을 청구, 전년 대비 청구기관 수는 3.24%, 청구액은 13.27% 씩 각각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한 곳당 월평균 건강보험 수입은 2,439만원으로, 지난해 2,223만원보다 9.72% 늘어났다.